하와이, 이승만 대통령 탄신 149주년 기념행사 열려
하와이, 이승만 대통령 탄신 149주년 기념행사 열려
  • 케이티 나 & 에쉴리 나
  • 승인 2024.03.28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미 149송이로 이승만 대통령 동상 장식/
149송이 장미와 750송이 카네이션 장식 태극기/
'건국전쟁' 출연한 에드먼드 황 회장, 허상기 대표 참석/

【미국=뉴스제이】 케이티 나 & 에쉴리 나 통신원 = 이승만 대통령의 생애 삶의 흔적이 깊은 하와이에서 '이승만 대통령 탄신 149주년 기념행사'가 26일 화요일 오전 10시부터 하와이 한인기독교회 이승만 대통령 동상 앞에서 개최되었다.

하와이에서 '이승만 대통령 탄신 149주년 기념행사'가 26일 화요일 오전 10시부터 하와이 한인기독교회 이승만 대통령 동상 앞에서 개최되었다   ⓒ외교부

이번 행사에는 이화여대 김영실 교수가 대한민국 국민들의 자유 모금을 통해 이승만 대통령 탄신 149주년과 맞추어 장미 149송이로 이승만 대통령 동상을 장식하여 눈길을 끌었다.  

대한민국 건국 초기 4.19 혁명에 참여했던 오영화 권사는 이승만 건국 대통령에게 속죄의 의미로 750송이의 카네이션으로 제작된 태극기와 1천200불 상당의 후원금을 기부하였다. 

750송이의 카네이션으로 제작된 태극기  ⓒ영상캡처

대한인동지회 주최로 열린 기념 행사에는 주호놀룰루 이서영 총영사가 참석한 가운데 대한인동지회 최성근 회장(하와이주립대 교수), 에드먼드 황 전 회장, 건국대통령이승만재단 김동균회장, 평화통일자문회의 하와이협의회 박봉룡 회장, 한미동맹USA재단 이광석 사무총장, 하와이한인회 서대영 회장, 남영돈 이사장, 국제자유주권총연대 허상기 공동대표, 이민연구소 이덕희 소장 등이 참석했다.

하와이주립대 교수인 대한인동지회 최상근 회장(왼쪽)과 주호놀룰루 이서영 총영사(오른쪽)가 소감을 전했다.       ⓒ영상캡처

하와이 1832 릴리하 스트릿에 위치한 한인기독교회 내 이승만 동상 앞에서 열린 '이승만 대통령 탄신 149주년 기념 행사'는 비가 오는 가운데, 이승만 대통령의 하버드 대학 후배이자, 대한인동지회 전 회장 에드먼드 황의 애국가와 한인기독교회 이제호 목사의 기도로 시작되었다.

에드먼드 황 전 회장과 허상기 대표는 110만 관객을 동원하며 대한민국 안에서 이승만 대통령에 대한 인식의 전환을 가져온 다큐멘터리 영화 《건국전쟁》에 출연하기도 하였다. 

이승만 대통령의 하버드 대학 후배이자, 대한인동지회 전 회장 에드먼드 황의 애국가와 한인기독교회 이제호 목사의 기도로 시작되었다.   ⓒ영상캡처

하와이 한인기독교회는 1916년 한인들의 성금과 하와이 대한인국민회의 재정지원으로 1916년 여학생 중심의 한인여학원을 설립하였다. 1918년 9월 이승만은 이 여학교를 한인기독학원으로 개명하고 남녀 공학제인 민족교육기관을 만들었다. 한인여학원을 모태로 한 교회가 1918년 12월 23일 교회 평신도회에서 교회 명칭을 한인기독교회(The Korean Christian Church)로 바꾸면서 설립되었다. 

하와이 한인기독교회는 하와이 한인사회에 이승만이 이끌었던 교회로서 이승만의 정신과 사상이 잘 녹아 있으면서 이승만의 외교활동을 도우며 한국독립운동에 기여한 민족교회이다. 또한 이승만이 스스로 미국인선교부의 보호망에서 벗어나 한국인 자력으로 출범시킨 해외 최초의 민족교회였다는 점에서 한국개신교 역사상 특기할 만한 것으로 평가된다.

1938년 4월 완공된 한인기독교회 모습. 1939년 2월 교회건립에 이바지한 ‘대한부인구제회’ (The Korean Women’s Relief Society) 회원들이 교회를 배경으로 찍은 사진.
1938년 4월 완공된 한인기독교회 모습. 1939년 2월 교회건립에 이바지한 ‘대한부인구제회’ (The Korean Women’s Relief Society) 회원들이 교회를 배경으로 찍은 사진.    ©이승만기념관

한인기독교회는 1921년 스쿨(School)가에 첫 교회당을 마련하였다가 1928년 예배당 확장을 목적으로 방매한 후 약 10년간 신흥국어학교 교실에서 예배를 가졌다. 그러다 1938년 4월 24일 릴리하 스트리트에 서울 경복궁의 광화문을 본 딴 예배당을 갖추었다. 

하와이 한인기독교회는 하와이 한인사회에 이승만이 이끌었던 교회로서 이승만의 정신과 사상이 잘 녹아 있으면서 이승만의 외교활동을 도우며 한국독립운동에 기여한 민족교회다. ©한인기독교회

주최 관계자는 "뭉치면 살고 흩어지면 죽는다 신념으로 홍보해 주시고 참여해 달라. 이는 누구의 지시에 의해서 하는것이 아니라 애국하는 마음이 모여 자리를 마련한 것"이라며 "참석기념으로 장미꽃한송이씩 가져가시면 좋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안보면 후회할 기사
카드뉴스